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604)
우리의 체온과 사색 (60)
성처리가 지은 詩 (23)
일상의 BGM (293)
復旦大學 生活과 工夫 (77)
上海의 外國 人民 이야기 (2)
주소없는 사서함 (0)
Diary (82)
Kommentar (27)
Idea Bank (2)
11년 루구후 독서여행 (8)
09년 전남여행 (3)
Coffee break (27)
Voir tous les termes
앙상하지만..
Today's paper
앙상하지만..
Découvrez les nouveautés !
앙상하지만..
All notices
앙상하지만..
À propos du Journal officiel
앙상하지만..
1,005,604 Visitors up to today!
Today 54 hit, Yesterday 101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여행의종말'에 해당되는 글 1건
2008.08.25 11:34


적당히 이기적이고 적당히 친절한

이 도시남녀의 여행은 끝났다.

지난겨울 다정하지 않았던 너는

내게 지금 더욱 다정해졌다.

지난겨울 다정했던 나는

네게 이제는 더 이상 다정하지 않다.


봄이 되어

네가 아프자 내가 아팠고

사랑이 아프자 우리의 삶이 아파왔다.


살기 위해 억지로 밥을 많이 먹는다.

외롭지 않기 위해 더 많은 사람들과 대화를 한다.

고독하지 않기 위해 다른 일을 찾는다.

슬픔을 잊기 위해 술을 더 마셔본다.

마음이 아프지 않기 위해 담배를 더 많이 핀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사랑을 잃지 않기 위해 마음을 가꾼다.


나는 이제 지난 치명적인 사랑과

진실을 가장한 거짓도 증명할 수 없다.

허나 기억은

우리가 여전히 함께 여행중이라는

턱없이 날조된 사실을 확대 재생산하게 될 것.

이만큼 완벽한 유토피아적 시장경제도 더 이상 없음에

만족하며 웃는다. 흐흐흣


™sungchulism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
요즘 읽거나 예정인 책들
예스24 | 애드온2